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본문으로 바로가기

영어로 작성된 글을 소리내어 읽어주는 서비스를 TTS, Text to speech 라고 한다. 영어공부, 프랑스어 공부를 할 때에 매우 유용하다.

대표적으로는 아래의 세 서비스가 있다.

1. Google translate

구글에서 제공하는 번역 서비스에 포함된 TTS. 번역을 하면서 소리를 동시에 들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딱딱한 기계음이 어색하게 들린다.

2. Acapela-group

자연스러운 발음, 다양한 목소리가 장점이다. 엄밀히 말하면 시험판이라서 제대로 쓰기 위해서는 구매를 해야 한다. 하지만 짧은 몇 문장 정도는 해당 홈페이지에서 테스트해볼 수 있으며 이것만으로도 언어를 공부하는데에 무리가 없다.

3. Natural readers

Natural readers는 읽는 속도를 조절할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지만 여전히 기계음을 탈피하지 못했고 사용성도 그다지 좋지 않다.


아래는 Google translate과 Acapela-group의 소리와 인터페이스를 비교한 짧은 동영상이다. (세번째는 balabolka라는 무료 프로그램이다. 나중에 포스팅할 예정.)